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2-01 15:42

  • 뉴스 > 영천

제19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 3일간 8만여 명 찾았다

천문·우주·과학을 주제, 온·오프라인 동시 진행

기사입력 2022-10-03 13:1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지난 1일부터 3일간 열린 제19회 영천보현산별빛축제에 8만여 명의 관람객이 축제장을 찾아 보현산 일대가 오랜만에 활기로 가득 찼다.

 

지난 2년간 비대면으로 추진됐던 별빛축제가 올해는 대면 축제를 중심으로 온·오프라인 동시에 진행됐다.

이번 축제는 천문·우주·과학을 주제로 다양한 온·오프라인 콘텐츠가 운영됐다. 특히 개막식에 드론 100여대가 별보러 왔니?’, 초승달, 토끼, UFO, 외계인, ‘별세권 영천등 다양한 이미지를 담은 형상을 15분간 연출해 관람객들로부터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만 원권 지폐에 그려진 우리나라 최대 망원경이 있는 보현산천문대가 개방 되어 매일 4회씩 셔틀버스도 운행해 평소에는 볼 수 없던 1.8m 망원경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있었다.

 

또한 누리호 개발에 참여한 유재한 박사의 우주과학 강연과 한국천문연구원 전영범 박사의 강연은 어른들은 물론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하는 귀중한 시간이 됐다.

 

이번 축제에 새롭게 시도된 메타버스 별빛축제는 영천보현산 별빛축제 with 메타버스를 제페토 플랫폼에 구현하여 별빛 축제를 PC, 모바일로 즐길 수 있었다.

 

축제장에도 메타버스 VR 체험존-우주전쟁, 우주공간-크로마키스튜디오와 별자리 실감형 콘텐츠 등 다양한 체험을 진행했다.

 

그 외에도 별빛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별자리 강연과 스타파티는 별을 좋아하는 일반인과 천문 동호인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어린이별빛골든벨, 과학 KIT 만들기, 천사모(영천시 과학교사 모임)가 참여하는 천문우주, 자연과학, 문화체험 등 30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체험부스가 운영되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1일 개막식에는 축하공연으로 영천YMCA어린이 합창단, M댄스아카데미 공연 등이 펼쳐졌고, 2일차에는 초청가수 이보람과 함께 가을밤을 만끽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와 병행해 축제기간 보현산천문과학관 관람객 이용료 할인과 영천지역특산물 판매를 위한 실시간 라이브커머스도 진행해 영천 포도와 와인 등을 판매하며 지역농산물을 홍보했다.

배정옥 기자 (ycinews@nate.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